NDH 뉴스

모든 경제 활동에 세금이 붙게 되는데 주식 거래에서도 예외는 없습니다. 따라서 증권거래세 또한 부과하게 되는데 신고기한을 알고 계셔야 수수료 아낄 수 있습니다.



이제는 모바일 주식 을 사고 팔고 할 수 있기 때문에 증권사를 통해 수수료를 아낄 수 있는데요. 아무래도 세금은 필수로 징수되기 때문에 할인 혜택이 없습니다. 일반적으로 주식을 매수할 경우 증권회사에 위탁수수료 부과하며 팔게 될 때는 위탁수수료와 함께 증권거래세를 내야 합니다.



증권거래세 신고기한 썸네일



그러면 증권거래세 정의를 알아 보도록 하겠습니다.


증권거래세는 주식을 양도하거나 매매, 증여할 때 부과하는 세금 입니다. 양도의 경우 기한내 증권거래세 신고서 제출이 필수이며 기한 내 납부해야 합니다. 주식을 양도할 때 양도소득세 또한 부과되니 참고 하세요.


증권사에 부과하게 되는 위탁수수료 경우 계좌 종류나 거래 방법에 따라 차이가 발생하게 됩니다. 모바일 혹은 거래소에서 직접 거래할 때 차이가 발생하며 모바일 거래 시에 수수료가 저렴한 것이 특징 입니다.



다만 세금은 총 0.3% 부과해야 하며 모바일 주식 거래 와 상관없이 무조건 내야 합니다. 세금 경우 주식 매도 시에 양도가액이 기준이 되고 매매가 확정되는 시점에 정해지게 됩니다.





그렇다면 한가지 의문점이 들텐데 증권거래 시에 무조건 증권거래세 신고 해야 하는 것 일까요? 결론만 말하자면 모든 사람이 신고할 필요가 없습니다. 통상적으로 주식 을 거래하게 되면 자동 세금 정산 후에 입금됩니다. 그래서 별도로 신고할 필요가 없는 것이죠.




이렇게 자동으로 계산을 하니 신고기한을 몰라도 될까요? 만약 비상장 주식 거래를 하거나 상장 주식 장외 거래 시 꼭 의무적으로 신고해야 합니다.





그렇다면 여기서 말하는 상장주식은 무엇 일까요?


상장주식의 경우 자금력, 상품판매량, 유통되고 있는 중권수 등 일정요건 부합하는 회사의 주식을 일컫습니다. 한구거래소에서 거래품목으로 상장되는 경우 매매가 가능합니다.


따라서 주식이 상장이 된다면 사회적 평가 및 주식 가치가 높아져 증자가 쉬워지고 자금조달 유리해지게 됩니다.



증권거래세 신고기한 그래프



반대로 비상장 주식은 증권거래소에 등록되어 있지 않은 주식을 일컫습니다.



증권거래세 신고기한은 2018년 1월부터 개정 후 시행되고 있는데요. 비상장 법인은 반기분의 세액을 반기말 일부터 2개월 이내에 관할 세무서장에 신고 및 납부를 해야 합니다.


따라서 만일 1월~6월까지 상반기 매도를 했다면 2개월 이내인 8월 말까지 신고를 해야 합니다.



상장주식 거래 시에 증권거래세가 고정되어 있으므로 보통 모바일 주식 수수료 인하 해주는 곳에서 거래하는 것이 좋습니다.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loading